거제시 비정규직 지원센터
logo top
menu01 menu02 menu03 menu04 menu05
 
 

 

주변소식

서울대병원, 비정규직 '직접고용 정규직' 전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울대병원 작성일19-09-03 14:07 조회75회 댓글0건

본문

서울대병원, 비정규직 '직접고용 정규직' 전환..국립대병원 최초

최광호 입력 2019.09.03. 13:38 수정 2019.09.03. 13:45 댓글 0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서울대병원이 파견, 용역 노동자 800여 명 전원을 정규직으로 직접 고용하기로 했습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는 서울대병원 노사가 오늘(3일) 파견, 노동자들에 대해 전원 직접 고용하는 내용으로 노사합의를 이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우선 1차로 614명의 노동자가 11월 1일 자로 서울대병원 정규직 노동자로 전환되고, 이후 서울시와의 협의를 거쳐 200여 명 수준인 보라매병원 하도급 노동자들도 직접고용 정규직으로 전환될 예정입니다.

전환 노동자들은 모두 기존 정규직 노동자들에게 적용되던 단체협약을 적용받고, 복리후생도 차별 없이 적용받게 된다고 공공운수노조는 설명했습니다.

비정규직의 정규직화를 추진 중인 국공립 의료원 가운데 자회사 설립이 아닌 직접고용 형태로 정규직화를 결정한 것은 서울대병원이 처음입니다.

공공운수노조는 성명을 통해 "지금도 다른 국립대병원 등 수많은 공공기관의 정규직 전환 논의가 사용자의 자회사 고집으로 교착 상태에 빠져 있다"며 "서울대병원의 이번 합의가 이런 상황을 반전시키고 대대적인 직영화로 이어지는 새로운 시작이 되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서울대병원 등 국공립 의료원에 일하는 파견, 용역 노동자들은 그동안 주삿바늘에 찔릴 위험 등 열악한 환경 속에서 일해 왔지만, 정규직 전환 형태를 둘러싼 노사 간 입장 차를 좁히지 못해 갈등이 반복됐습니다.

노조 측은 자회사 설립을 통한 정규직 전환을 추진하는 사 측에 맞서 직접고용 정규직화를 요구하며 지난 2년 동안 6차례 공동파업 등을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최광호 기자 (peace@kbs.co.kr)

#서울대병원 #서울대병원_노사 #비정규직_직접고용 #정규직전환 #의료연대본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